홈 > 사건사고 > 사건사고
사건사고

n번방 사건 박사방 박사 인하공전 25세 조주빈 신상공개 후 드러난 소름돋는 과거

호주뉴스 0 334 0 0

JO_20200325094013423.jpg

 

jo-07.jpg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을 운영하며 여성에 대한 성 착취물을 제작하고 유포한 혐의로 구속된 조주빈의 신상이 공개됐다.

23일 'SBS 8 뉴스'는 "추가 피해를 막고 또 아직 드러나지 않은 범죄를 찾아서 수사에 도움을 주자는 차원에서, 그리고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저희가 단독 취재한 내용과 함께 구속된 피의자의 얼굴과 이름을 공개하기로 했다"며 조주빈의 신상을 공개한 것.


jo-02.jpg

조주빈의 나이와 출신학교가 밝혀지면서 그의 과거도 속속들이 드러나고 있다. 무엇보다 충격적인 사실은 그가 바로 작년 가을까지만 해도 봉사활동을 활발히 다녔다는 점이다. 그는 봉사팀에서 부팀장을 맡아 한 보육원에서 아동 청소년들과 어울리며 친목을 다졌다. 한 언론사와 인터뷰까지 하며 지속적으로 봉사할 계획까지 밝혔던 것.

jo-03.jpg

미성년자가 포함된 여성들을 대상으로 성 착취 범행을 저지른 조주빈의 혐의에 비추어 볼 때 보육원에서 봉사활동을 한 과거는 가히 누리꾼들을 경악케 할 만한 사실이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서는 그의 이메일 주소를 적용해 그가 가입했던 커뮤니티까지 밝혀진 상태다. 가입을 해야만 이메일 주소 기록이 남아있는 커뮤니티 특성을 이용해 알아낸 바에 따르면 그는 일간베스트(일베)에도 가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jo-04.jpg


 

이와 관련된 동창의 증언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등장했다. 한편 경찰은 입장료로 최근 압수수색을 통해서 운영진에 가상화폐를 보냈던 사람들 명단을 일부 확보했으며, 내일(24일)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고 조주빈의 신상을 공개할 지 결정할 방침이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